농촌유학, 왜 전라북도일까요?
01
전북에는 신뢰할 수 있는 농촌유학센터가 있습니다.

전국 최초로 농촌유학을 실행한 지역으로 가장 많은 농촌유학 실행지가 있으며, 정통성과 신뢰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 2006년 덕치초 '섬진강 참 좋은 학교 프로젝트' 실험(임실교육청,김용택 시인)
  • 2007년 완주 고산 산촌유학센터 전국 최초 센터형으로 시작
  • 2011년 9개 유학시설간 전북농촌유학협의회 구성
  • 2012년 장수동화분교, 농촌유학 맛보기 장기 교환학습 첫 실시
  • 2012년 전국 최초 농촌유학 지원조례 지정
  • 2016년 전북 도내 20개 유학시설 운영
02
전북에는 행복한 지역 학교가 있습니다.

전북의 농촌유학은 지역의 작은 학교가 함께 합니다.

아이들은 지역 학교에서 수업하고 자연과 더불어 뛰어놉니다.

학교와 마을이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공동체 가치의 소중함을 알아갑니다.

03
전북에는 풍요로운 농촌문화가 살아 있습니다.

마을 어르신들과 농사를 지어보면서 땅에 나는 곡식과 땅에 사는 많은 생명들이 어떻게 서로를 돕고 거듭나는지를 직접 경험하게 됩니다.

계절을 선생님으로 논두렁, 밭두렁이 교실이 되어 씨앗도 심고, 과일도 따고 잡초도 뽑고 물고기도 잡으며 자연과 어울립니다.

농촌과 농업, 음식을 대하는 아이들의 태도가 달라집니다.

04
전라북도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농촌유학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농촌유학 지원센터(063-223-3742)에서 학부모 상담과 매칭을 지원합니다.

전국 최초 농촌유학 지원조례를 제정했습니다.

농촌유학 민관협력 거버넌스를 통해 운영합니다.

아이와 함께 농촌으로 오고 싶은 분들께 전합니다.
전라북도는 도시민들에 대한 다양한 귀농귀촌 지원 정책을 통해 성공적인 정착을 돕고 있습니다.
아이와 함께 농촌에서 행복을 만들어보세요.
전라북도 귀농귀촌 지원센터 http://www.jbreturn.com
귀농귀촌 종합정보 제공 1577-3742